동물뉴스

동물뉴스

> > 동물뉴스

경기도-삼성카드 '유기동물 입양 활성화' 공동 캠페인 나선다

작성일 : 2020-09-04 14:44 작성자 : 정수석 (ji5555@naver.com)

경기도와 반려동물 전문 애플리케이션 ‘아지냥이’를 운영하는 삼성카드㈜가 함께 손을 잡고 유기동물 입양 활성화와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 확산에 나섰다.

(사진=경기도 제공)

3일 경기도청 북부청사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유기동물 입양 활성화와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확산을 위한 ‘민관협업’의 일환으로 경기도-삼성카드 협약서’에 공동 서명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아지냥이 앱을 활용, 이달부터 오는 2023년 9월까지 3년간 ‘반려동물 사지말고, 입양하세요’라는 구호 아래 다양한 공동 캠페인 활동을 진행하기로 했다.

아지냥이는 반려동물 전문 애플리케이션으로, 현재 약 55만여 명이 이용하고 있다.

도는 아지냥이 앱을 통해 ‘펫티켓(반려동물 공공예절)’, ‘유기동물 입양’ 등 민선7기 주요 동물보호·복지 정책을 널리 알리고, 반려견놀이터, 반려동물 장묘업체 등 도내 동물관련 시설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게 된다.

특히 유기동물 입양을 희망하는 도민들을 위해 관련 절차와 준비방법 등 각종 정보를 안내하고, 실제 입양까지 지원하는 서비스도 함께 시행한다.

뿐만 아니라 아지냥이 앱을 통해 유기동물을 입양한 도민에게 사료·간식이 포함된 5만원 상당의 감사박스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열어 도민 참여를 적극 유도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양 기관은 반려동물용 배변봉투함을 공동 제작, 도내 반려동물 놀이터를 중심으로 ‘흔적 안 남기는 반려견 산책’ 캠페인을 추진키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