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뉴스

동물뉴스

> > 동물뉴스

구조된 천연기념물 '황조롱이·족제비' 자연으로 복귀

작성일 : 2020-08-26 12:39 작성자 : 정수석 (ji5555@naver.com)

어미 잃은 천연기념물 황조롱이들이 건강하게 자연의 품으로 돌아갔다.

(사진=광주시보건환경연구원 제공)

25일 광주시 보건환경연구원 야생동물 구조 관리센터에 따르면 황조롱이(천연기념물 323-8호) 6마리와 족제비 3마리 등을 차례로 자연으로 복귀시켰다.

이번 자연복귀에 성공한 황조롱이는 지난 5월부터 7월초까지 아파트와 공원 숲 등에서 시민들의 신고로 미아 상태로 구조됐고, 족제비는 6월 쥐 끈끈이에 붙어 있다 구조돼 2~3차례의 끈끈이 제거 시술을 받은 후 50~100여 일간 담당 수의사와 재활관리사의 집중적인 보살핌을 받아왔다.

센터는 지난해 개소 후 야생동물 81종, 616마리를 구조했다. 이 가운데 수리부엉이, 참매, 솔부엉이, 삵 등 천연기념물과 멸종위기동물이 13종 46마리가 포함됐다.

구조 원인은 어미를 잃은 '미아' 가 277건(45%)으로 가장 많았으며 건물·차량 충돌 207건(33.6%), 인가 침입 31건(5%), 질병 감염 21건(3.4%), 기타 80건(12%) 등이었다.

나호명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장은 “올해 치료·관리한 293건 중 94건을 자연으로 복귀(방생율 32.1%)시켰다”며 “앞으로도 광주지역에서 구조된 야생동물이 자연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