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사활동

봉사활동

> > 봉사활동

'사랑의 집 고쳐주기'에 구슬땀

작성일 : 2020-06-12 09:48 작성자 : 이유진 (siah1017@naver.com)

충북 보은군 마로면 새마을지도자남녀협의회는 11일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사랑의 집수리봉사에 구슬땀을 흘렸다.

(사진=보은군청 제공)

이날 회원 18명은 마로면 수문리에 거주하고 있는 어려운 이웃집을 방문해 2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이용해 도배·장판 시공, 싱크대 설치 및 실내수선 수리를 하는 등 쾌적한 환경조성에 온 정성을 다했다.

수리가 끝난 뒤 한층 깨끗해진 주거환경에 회원들의 표정은 더욱 밝게 웃음을 지었다.

마로면 새마을지도자남녀협의회는 매년 한 가구를 선정하고 집수리 봉사를 시행하는 등 쾌적하고 건강한 지역사회 만들기에 항상 앞장서고 있다.

신정균 회장은 "이번 봉사활동이 끝난 후 주인의 밝은 미소를 보면서 작은 노력이 이웃들에게는 큰 힘과 사랑이 될 수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에 이창수 마로면장은 "바쁜 농번기에도 불구하고 봉사활동을 하시느라 구슬땀을 흘린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격려의 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