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뉴스

동물뉴스

> > 동물뉴스

반려동물 펫티켓 홍보 및 동물보호법 위반사항 집중단속

작성일 : 2020-04-22 14:58 작성자 : 정수석 (uumedia@naver.com)

군산시는 봄철 반려견을 동반한 행락객이 늘어남에 따라 반려인의 펫티켓 준수 사항에 대한 홍보와 더불어 위반사항에 대해서는 집중 지도·단속을 벌인다고 밝혔다.

(사진=군산시청 제공)

이는 최근 반려동물로 인한 안전사고 증가추세에 있고, 반려인·비반려인의 갈등과 마찰 예방을 위한 펫티켓 준수의 필요성이 증가함에 따른 것이다.

이번 지도·단속은 견주와 반려견이 주로 산책하는 공원과 등산로, 유원지 및 인구 밀집 지역 등을 중심으로 이루어지며, 시와 동물보호명예감시원 등이 함께 민관합동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반려견을 동반해 외출할 때에는 목줄 및 인식표를 착용해야 하며, 배설물 수거 및 반려견 안전조치에도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한다.

만약, 반려견을 등록하지 않고 외출했다 적발되면 최대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으며, 동물 유실·사망, 소유자변경·정보변경 등의 미신고와 목줄 및 인식표 미착용, 배설물 미수거 등은 최대 50만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 대상임을 유의해야 한다.

농업기술센터 김창환 소장은 "시민들이 반려동물 펫티켓 관련 준수사항을 반드시 지켜, 사람과 반려동물이 더불어 사는 행복한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