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사활동

봉사활동

> > 봉사활동

포천시 봉사단체 '방역 파수꾼' 역할

작성일 : 2020-03-30 15:54 작성자 : 이유진 (siah1017@naver.com)

세계적으로 확산 중인 코로나19 위기 속에 포천시는 이를 극복하기 위해 많은 방법과 아이디어로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그중 하나는 바로 마스크 공급 관련 정책이다.

(사진=포천시청 제공)

공적물량 납품으로 관내 마스크 업체로부터 물량 확보가 어렵게 되자 불량마스크 수거업체로부터 불량마스크를 공급받아 수선 및 소독공정을 거쳐 시민들에게 공급하는 것이다.

마스크생산업체에서는 생산 공정 중 마스크 귀의 끈 미부착이나 부착 불량마스크를 수선하기보다는 폐기하는 것이 공정상 유리해 폐기하게 되는데, 포천시는 이러한 불량마스크를 업체로부터 공급받아 수선해 사용한다는 계획이다.

마스크 수선은 포천시 적십자봉사회, 포천시 새마을 부녀회, 구절초교육봉사팀 등의 자원봉사자와 일부 공공시설의 휴관에 따른 유휴 공무원 등 1일 40여 명의 인력을 활용해 상용화 할 수 있는 작업을 실시했다.

글루건을 이용해 귀의 끈 불량을 수선하고, 혹시라도 이동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세균을 제거하고자 의료용 및 식당용 자외선(UV)소독기 18대를 이용해 멸균처리 소독을 실시한다.

수선된 마스크는 3매를 1개 세트로 비닐봉지에 포장 후 '포천수선마스크'라 칭하고 불량마스크를 수리했음을 알리는 문구의 스티커를 부착한다.

지난 3일부터 불량마스크 물량 확보, 자외선 소독기, 포장지, 포장박스를 준비하고 9일부터 27일까지 15일간 자원봉사자 및 공무원 등 567명을 투입해 수선마스크 10만 매를 수선했으며 앞으로 30만 매를 목표로 '포천시 수선마스크'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30일 여성회관을 방문해 자원봉사자 및 관계 공무원의 노고를 격려하고 "어려운 시기에 시민의 건강과 이동의 편리를 제공하고자 묵묵히 봉사활동에 희생에 감사하고 시민이 함께 노력하면 코로나19는 반드시 극복할 수 있으며, 여러분의 한분 한분의 정성과 노력이 15만 시민 가슴속에 전달될 것"이라고 말했다.

자원봉사에 참여한 한 봉사자는 "국가적 재난 상황에 미력하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좋다"며 "이른 시일 내에 코로나19가 종식될 수 있도록 지역사회에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시 관계자는 "제작과정에서 자외선소독기를 기부한 ㈜한국수력원자력 포천양수사무소와 작업을 할 수 있게 장소와 물품을 대여해 준 상성북1리 및 울미연꽃마을 관계자에게 감사의 마을 전한다"며 "앞으로 '포천수선마스크'를 계속으로 물량을 확보해 소외계층은 물론 일반 시민에게도 사전 신청을 받아 무료로 배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