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사활동

봉사활동

> > 봉사활동

'착한 강서 어린이·익명 기부자' 온정의 손길 줄 이어

작성일 : 2020-03-27 16:02 작성자 : 이유진 (siah1017@naver.com)

지난 23일 서울 송정초등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인 장○○ 어린이가 강서구 공항동주민센터에 방문해 손수 작성한 응원 편지와 함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힘쓰고 있는 대구지역 의료진들을 위해 써 달라며 돼지저금통을 전달했다.

돼지저금통에는 그동안 장○○ 어린이가 모아온 용돈 161,060원이 담겨 있었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구(구청장 노현송)에는 각계각층의 따뜻한 기부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4일 가양1동주민센터에 두 명의 8살 어린이들이 방문해 응원 편지와 함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써 달라며 고사리손으로 모은 용돈 71,000원을 전해왔다.

편지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아파하는 환자들을 위해 써주세요, 모두 건강하게 집으로 돌아가서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대한민국 파이팅!'이라는 응원 문구가 적혀있었다.

지난 9일에는 익명의 기부자가 초등학생 아이와 함께 화곡6동주민센터에 방문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이웃을 돕고 싶다며 마스크 15장과 현금이 든 봉투 그리고 돼지저금통을 전달했다.

또한 지난 23일 화곡1동주민센터에 익명의 기부자가 자필로 '다 함께 이겨냅시다, 코로나19. 파이팅!'이라고 적은 봉투에 현금 171,000원을 담아 기부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행렬에 많은 기업체와 단체도 동참했다. ㈜KH에너지는 서울 시내 곳곳을 누비며 여러 승객을 태우는 개인택시 기사들과 택시를 이용하는 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마스크 1만 장을 서울개인택시조합 강서지부에 기부했다.

워크플로 컴퍼니(삼현 제약&시나몬이오)와 대방건설은 각각 1천만원과 500만원 상당의 손 소독제 등 위생용품을 기부했으며 ㈜금성 영양 푸드와 ㈜프라미스 어학원이 각각 500만원의 성금을 기부했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 지원해 달라며 강서구상공회가 성금 800만원을, 법인 택시 강서지역협의회가 성금 640만원을 기탁했다.

이외에도 봉사단체, 소상공인, 개인 후원자 등 각계각층에서 다양한 방법으로 따뜻한 손길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이번에 기부된 성금과 물품은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과 의료진 지원 등에 사용된다.

봉사활동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