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행사

문화행사

> > 문화행사

도봉구, '김근태기념도서관' 운영 관련 협약 체결

작성일 : 2021-01-21 12:02 작성자 : 김나연 (uuje95@gmail.com)

서울 도봉구가 고 김근태 선생 기록물 등의 무상사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도봉구청 제공)

지난 20일 오전 11시에 열린 협약식에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재단법인 김근태의 평화와 상생을 위한 한반도재단 관계자 및 김근태 선생 유가족 대표 등 최소한의 인원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오는 6월 도봉동 279번지 일대에 개관 예정인 김근태기념도서관의 원활한 운영을 위한 협업 기반을 조성하고자 추진됐다.

협약에 따라 구는 김근태재단 및 유가족이 소유한 김근태 선생 관련 기록물 1만5천979건과 미술품 등 소장품 15점을 무상으로 사용한다. 도서관의 운영에 필요한 자료의 수집 및 활용에 대해서도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김근태 선생(1947∼2011)은 우리나라 민주화 운동의 상징적 인물로, 제15∼17대 국회의원, 보건복지부 장관 등을 역임했다.

특히 1985년 9월 4일부터 26일까지 23일 동안 남영동 대공분실에서 고문 기술자 이근안 경감에게 모진 고문을 당하면서도 민주화의 뜻을 굽히지 않은 걸로 널리 알려졌다.

1987년 로버트 케네디 인권상을 받았으며 1988년에는 독일의 함부르크 재단으로부터 세계의 양심수로 선정되기도 했다.

김근태기념도서관은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1천662㎡ 규모로 지어진다.

구는 김근태기념도서관을 도서관 기능과 더불어 민주주의에 관한 각종 기록물 등을 보존·전시하는 기록관·박물관의 기능을 가진 복합문화공간이자 정보와 사람을 잇는 창의·상상·소통의 학습공유공간으로 운영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