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뉴스

동물뉴스

> > 동물뉴스

도봉구, '멧돼지 출몰지역' 안심 차단 펜스 설치

작성일 : 2020-12-29 16:34 작성자 : 정수석 (ji5555@naver.com)

서울 도봉구가 야생동물을 체계적으로 보호하고 관리해 야생동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야생멧돼지 차단 펜스를 설치했다.

(사진=도봉구청 제공)

설치구간은 ▲방학동 요셉의집 뒤부터 도봉동 외딴집 옆까지 735m 구간 ▲방학동 천주교방학동묘원부터 우이동 풍천장어집 뒤까지 400m 구간 ▲도봉동 내자사 옆 40m 구간이다.

그동안 이 지역은 멧돼지가 빈번하게 출몰해 주민들의 불안과 주말농장의 농작물 피해가 지속된 곳이다.

이에 구는 사업비 총 3억여 원을 투입해 지난 9월부터 12월까지 차단 펜스 1천275m와 안내판 10개를 설치했다. 특히 펜스 설치의 경우 기존 국립공원 내 설치된 펜스에 연장 설치했다.

구는 이번 차단 펜스 설치로 북한산국립공원 인접 주택과 주말농장 텃밭 등 멧돼지의 출몰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고 주민들의 불안을 해소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밖에도 구는 야생동물에 의한 인명·재산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기동포획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야생동물이 자주 출몰하는 지역 주민들에게 기피제를 지급하는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북한산국립공원 인접 주민의 인명·재산피해 최소화를 위해 야생동물 피해 예방시설을 지속해서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